로고

?>
USIS-Unicorn of Smart IoT Service
로그인 회원가입
  • 커뮤니티
  • 기업활동·보도자료
  • 커뮤니티

    유시스의 다양한 소식을 이미지로 만나보세요.

    기업활동·보도자료

    유시스의 다양한 소식을 이미지로 만나보세요.

    울산, 드론 실증도시 선정…도심 활용 실증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USIS
    댓글 댓글 0건   조회Hit 403회   작성일Date 21-06-11 18:11

    본문


    5460f81889ad1a71adb61000017794de_1623402642_4789.png


    ▲ 국토부와 항공안전기술원은 지난 21일 세종컨벤션센터에서 올해 드론 실증도시 및 규제 샌드박스 사업 협약식을 열었다.


     


    울산시가 ‘드론 실증도시’로 선정돼 드론 서비스에 대한 실증 작업에 나선다.


    실증은 개인용 비행체(personal air vehicle·PAV), 자율비행, 항공방역, 특수배송 등으로 특화됐다.


    국토교통부는 새 드론 서비스를 도심지에서 구현해보는 ‘드론 실증도시’ 10곳과 우수 기술 상용화를 지원하는 ‘드론 규제 샌드박스’ 13개 사업자를 선정했다고 23일 밝혔다.


    국토부는 드론 신기술의 도심 내 활용과 우수 기술 실증 지원을 위해 드론 실증도시 공모를 2019년부터, 규제 샌드박스 공모를 2018년부터 진행해왔다. 올해 ‘드론 실증도시’로는 울산시, 강원 영월군, 경기 성남시, 경남도, 광주시, 대구 수성구, 대전시, 세종시, 전북 진안군, 충남 서산시 등 10곳이 선정됐다.


    드론 실증도시에 선정된 각 지자체에는 10억원 안팎의 예산이 지원돼 각 도시 특성에 따라 맞춤형 사업을 실증하게 된다.


    특히 올해부터 드론 실증도시를 선정할 때 ‘드론 특별자유화구역’과 연계하도록 유도해, 각 지자체에서 요구하는 드론 서비스를 비행 승인, 안전성 인증 등 규제없이 자유롭게 실증할 수 있도록 했다고 국토부는 설명했다.



    5460f81889ad1a71adb61000017794de_1623402673_7568.png



    울산시의 사업에 참여하는 기관은 울주군, 울산과학기술원(UNIST), 유시스, 무지개연구소, 에이테크, 휴먼드론개발, 엠엠피, 울산정보산업진흥원 등이다.


    실증장소는 드론 특별자유화구역 2구역(도심) 일원과 UNIST 일원이다. 사업내용은 △(디지털트윈 및 자율비행) 도심지 3D지도 구축 △AI기반 최적경로산출 △최적경로 자율비행 실증 △자동관제시스템 구축 △(항공방역 및 재선충 감시) 드론 제어시스템 구축 △자동관제 구축 △항공방역 실증 △AI기반 재선충 모니터링 등이다. 또 △(특수배송 서비스) 긴급 이송 시나리오 설계 △의약품 배송 실증 △AI기반 착륙장 객체 인식 △배송 도착 알림 전송 △(PAV급 대형드론 개발 비행실증) 기체 성능 검증 및 비행성능 실증 등도 사업에 포함된다.


    기대효과는 △비행안전을 위한 기반 데이터 구축 △드론제어소(GCS)의 안정적 작동 실증 및 국토정보지도맵 탑재 △항공방역 수요자 발굴 △산림지 재선충 방재 체계 구축 △긴급이송 시스템을 구축을 통한 체계적인 의약품 전문 드론 배송 상용화 등이다.


    윤진환 국토부 항공정책관은 “드론 실증도시와 같은 실증지원 사업을 비롯해 규제혁신, 연구개발, 해외진출 지원 등 다양한 정책지원을 통해 드론 기업의 성장을 돕겠다”고 말했다.



    http://www.ksilbo.co.kr/news/articleView.html?idxno=901082 ◀ 기사 원문 바로가기 - 경상일보


    http://www.iusm.co.kr/news/articleView.html?idxno=911246 ◀ 기사 원문 바로가기 - 울산매일


    http://www.ujeil.com/news/articleView.html?idxno=276166 ◀ 기사 원문 바로가기 - 울산제일일보


    https://www.hankyung.com/society/article/2021052628391 ◀ 기사 원문 바로가기 - 한국경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